인피니언과 Schweizer의 혁신적인 MOSFET 칩 임베딩 기술, 콘티넨탈 48V 시스템에 채택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 (코리아 대표이사 이승수)와 Schweizer Electronic(슈바이처 일렉트로닉)은 마일드 하이브리드카를 위한 새로운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전력 MOSFET을 PCB에 내장하는 칩 임베딩 기술은 48V 시스템의 성능을 크게 향상시키고 복잡성은 줄인다. 콘티넨탈 파워트레인이 이 기술을 48V 시스템에 처음으로 채택하였다.

슈바이처 일렉트로닉의 CEO 롤프 메르테(Rolf Merte) 박사는 “전력 MOSFET 임베딩 기술로 마일드 하이브리드카의 전기화에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할 것이다. 세계 최대의 자동차 협력사에서 이 기술을 채택했다는 점에서 이 기술의 잠재력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칩 임베딩 기술로 전력 MOSFET을 더 이상 회로 보드에 솔더링할 필요 없이 내장할 수 있게 되었다. 인피니언 차량용 MOSFET 사업부를 이끌고 있는 프랭크 핀데이스(Frank Findeis) 박사는 “결과적으로 열 측면에서 우수하므로 더 높은 전력 밀도가 가능하고 보드에 통합함으로써 시스템 신뢰성을 높인다. 따라서 48V 시스템의 전력을 높이거나 경제성을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콘티넨탈 파워트레인이 유럽 메이저 자동차 회사에 공급할 48V 스타터 제너레이터에 이 신기술을 채택하기로 결정했다. 콘티넨탈 파워트레인의 디트마르 포그트(Dietmar Vogt) 시스템 테크니컬 프로젝트 책임자는 “칩 임베딩으로 기존 시스템에 비해서 전력을 60퍼센트까지 높일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48V 스타터 제너레이터는 기존 드라이브 트레인 대비 마일드 하이브리드카로 CO2를 최대 15퍼센트까지 줄이는데 핵심적 역할을 한다. 12V 기반의 스타트-스톱 시스템보다 엔진을 더 수시로 정지하고 더 긴 시간 동안 정지할 수 있다. 또한 가속력을 높임으로써 내연 엔진으로의 부하를 줄인다. 12V 시스템에 비해서 제동 시에 더 많은 운동 에너지를 회수한다.

이 신기술을 위해서 인피니언은 첨단 MOSFET 기술인 OptiMOS™ 5를 제공하고, 슈바이처 일렉트로닉은 Smart p2 Pack®이라고 하는 전력 PCB 임베딩 기술을 제공한다. 양산 공급은 2021년부터 시작한다.

   이기사에 의견쓰기 뒤로가기   
  관련기사
    몰렉스, 보쉬가 수여하는 2018년 북미 지역 공급업체상 수상
    엘리먼트14, GW Instek의 계측기로 테스터 및 계측기 제품군 확대
    마이크로칩, 신뢰성 높은 고전압 파워 제품 개발을 위한 실리콘 카바이드(S...
    Arm, 새로운 Mali-D77 디스플레이 프로세서로 보다 현실감 있는 가상현실 ...
    온세미컨덕터, 오토센스 2019서 오토모티브 CMOS 이미지 센서, 라이다 및 ...
    포티넷 ‘포티클라이언트’, 3년 연속 NSS 랩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호(A...
    인피니언, 미래 전기차를 위한 폭스바겐의 파트너 프로그램에 합류
    마이크로칩, 네트워크 구축과 신뢰성, 확장성 문제 해결을 위한 캐리어급 ...
    키사이트 V2X 테스트 솔루션, OmniAir 인증 획득
    에이수스(ASUS), 이마트 일렉트로마트 영등포점 게이밍존에 ROG스토어 오픈
이름            비밀번호